교육

미래 교육을 준비하고 있는 교육 연수 현장
[윤리위원장 권영출]지난해 알파고와 이세돌의 바둑대결은 온 국민들에게 인공지능의 존재를 깊이 있게 부각시켰다. 이러한 충격파의 최일선에 있는 현장이 바로 교육계이다. 학교에서 이루어지는 주입식 교육에 의한 지식의 축적은 인공지능 앞에서 무력하게 될 것이 확실시 되면서,…

 ‘대한민국의 교육 대개혁을 위한 새로운 비전과 전략’ 토론회
[권영출 윤리위원장]년 인원 1000만 시민이 촛불집회에 참석하면서 ‘직접 민주주의’도 가능하겠다는 성급한 희망을 품게 된다. 특히 정치권은 촛불민심의 바람이 혹시라도 자신들을 향하지 않을까 눈치를 보면서 대안을 모색하고 있다.  지난 7일(토) 오후 2시부터…

  [시민제보]일반적인 상식에 비추어보면, 시대의 변화를 가장 먼저 인지하고 선도해야 할 곳이 학교라고 생각한다. 그런데 도리어 가장 뒤처진 곳이 학교라는 생각을 갖게 하는 일들이 많다. 관악구에 소재하는 남서울중학교 운동장은 학생들이 없는 일요일에도…

 서울시의회는 21일 본회의에서 ‘서울특별시립학교 시설의 개방 및 이용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안’(이하 학교개방조례)을 통과시켰다. 일선 학교에서는 학생들의 정규 교과활동과 안전에 피해을 끼칠 수 있다는 점에는 반발하는 분위기도 높았다. 시설관리의 책임을 지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