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웅래 의원, 마포구청에 문자 발송 등 적극적 코로나19 대응 요청

- 긴급재난문자 발송 및 마포구청 홈페이지를 통한 실시간 정보 공개
- 노 의원, “신속하고 투명한 정보공개는 전염병 대응에 있어 타협 할 수 없는 제1원칙”

윤석문 승인 2020.02.29 12:28 의견 0
노웅래 국회의원(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마포갑)

[선데이타임즈=윤석문 기자]더불어민주당 마포갑 노웅래 국회의원(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은 지난 25일 마포구청장과 코로나19 대응 관련하여 긴급히 통화를 하고, 긴급재난문자 발송 및 마포구청 홈페이지를 통한 실시간 정보 공개 등 보다 적극적인 행정을 강력히 촉구했다.
 
노 의원은 최근 마포구 관내를 방문한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연이어 발생하며 마포구 거주자가 아니더라도 관내에 방문이 있었다면 동선을 상세히 공개해야 한다는 주민들의 요청이 빗발치고 있다며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된 만큼 주민들의 불안을 불식시키기 위해 더욱 능동적인 행정적 조치가 필요하다는 점을 구청에 거듭 전달해왔다. 
 
노웅래 의원의 요청 이후, 마포구청 홈페이지 개편이 수차례 이어졌고 관내 신천지교회 부속기관 안내와 더불어 확진 환자 동선에 대한 홈페이지 공개 및 긴급재난문자 발송조치가 이뤄지게 되었다. 이 과정에서 접속이 폭주하며 마포구청 홈페이지 서버가 잠시 마비되는 소동이 있기도 했다.
 
노 의원은 “신속하고 투명한 정보공개는 전염병 대응에 있어 타협 할 수 없는 제1원칙”이라고 힘주어 강조하며, “앞으로도 마포구 거주 여부를 떠나 관내 방문 확진 환자까지 적극적이고 능동적으로 감시하고 정보를 제공해야 할 것”이라 말했다. 덧붙여 “마스크 구입에 대한 어려움을 많은 주민 여러분께서 호소해주셨는데 정부에서 확보한 마스크가 곧 전국 약국을 통해 판매 될 예정”이라며, “주민 여러분 손에 마스크가 꼭 쥐어질 수 있도록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선데이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