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시 ‘포럼 설악의 뿌리’, 창립총회 개최

조성민 승인 2022.01.10 15:00 의견 0
‘포럼 설악의 뿌리’ 박재복 대표

[선데이타임즈=조성민 기자]속초시에 ‘포럼 설악의 뿌리’(대표 박재복)가 내일(11일) 오후 2시 속초시 조양동 청초플라자 212호에서 발기인대회 겸 창립총회를 개최한다.

박재복 대표는 창립 취지에 대해 “속초시민의 정체성 및 자존감을 높이고, 속초시 발전 방향을 제시하며, 건강한 시민문화 형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시민들의 소통과 공감의 통로를 만드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지방자치행정은 구태의연한 공공사업의 성과를 내세울 것이 아니라 어떻게 시민의 자발성과 주체성에 의한 지역개발과 발전을 유도하고 지원할 것인가에 노력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일자리 창출을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발전계획 집약을 강조한 박 대표는 “대한민국 최고의 속초시를 만들기 위해서는 관광산업과 농수산 및 물류 그리고 4차산업 등 핵심사업의 달성을 위해 시민과 지방자치 그리고 기업이 공동으로 계획을 구상하는 역할이 필요하다”면서 “서로의 가치관과 철학이 다른 의견에 대해 시민의 의사를 존중해 ‘포럼 설악의 뿌리’를 통해 지역발전계획을 집약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포럼 설악의 뿌리가 근원이 되어 앞으로도 지역경제발전의 연구와 향토문화의 보전·육성 보호 등 선진도시 속초시 발전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포럼의 주요 활동 내용으로는 ▶지역 발전에 관한 세미나, 토론회 개최 ▶지역 발전에 관한 건의 및 지원 활동 ▶지역 발전에 관한 정보제공 및 소통 활동 ▶지역 발전에 관한 시민의 이해와 참여를 높이는 활동 ▶지역 봉사활동 및 조사 연구 활동 ▶국제단체와 교류 및 협력 활동 ▶지역 발전을 위한 교육, 홍보 등으로 알려졌으며 무엇보다 속초시민과 함께 소통하며 더 나은 속초시의 미래를 만들어 가자는 비전을 제시하고 있다.

저작권자 ⓒ선데이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