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소통관에서 기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는 김은혜 대변인

윤석문 승인 2020.12.18 14:55 의견 0

[선데이타임즈=윤석문 기자]국민의힘 김은혜 대변인이 오늘(18일) 국회 소통관에서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의 비정규직 직원에 대한 차별적 처우 및 인식이 문재인 정부의 국정철학은 물론 공정과 정의의 기준에도 부합치 않는다"고 밝힌 후 기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저작권자 ⓒ선데이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