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과 함께 터져나온 역대급 환호성

조한별 승인 2019.08.23 11:20 의견 0

[선데이타임즈=조한별 기자]가요계 새로운 여름 지배자로 떠오른 레드벨벳이 스케치북에 출연했다. 이들은 소개만으로도 마치 군부대 공연을 연상케 하는 환호성이 터져 나왔는데, 이어진 여름 대표곡 ‘빨간 맛’ 전주가 흘러나오자 모두들 홀린 듯 “빠빠 빨간 맛”을 외쳐 웃음을 자아냈다. 올해 데뷔 5주년을 맞은 레드벨벳은 여름의 대명사로 자리 잡게 된 계기를 밝혔는데, 여름철 활동에 대해 남모를 고충을 밝히기도 했다. 또한 레드벨벳 멤버 조이와 웬디는 바쁜 여름, 지친 자신을 위로해주는 나만의 힐링곡을 소개하며 감미로운 보컬 실력을 뽐내 모두를 매료시켰다.

저작권자 ⓒ선데이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